4월 10일 보통리 저수지를 방문했다.

 

물 위에 떠있는 기분

성남 판교에서 안양으로 넘어가는 길인 하오고개로를 자전거로 달렸다.

복사꽃이려나? 분홍빛이 아름다워서 찍은 사진

 

천주교 하우현성당에 1년만에 다시 찾은것 같다.

여기 입구에 보면 꽃 색깔이 두가지(흰색, 붉은색)로 나는 나무가 있다.

 

어떤 나무일지 모르겠다.

 

신비롭고 아름답다.

 

 

하우현성당은 현재 보수공사중

예배당 앞은 들어가지 못했으나

이날, 등나무 쉼터에서 숨을 고르고 있을 때 하나님께서 부르심을 느꼈다.

 

여의도 공원앞 교차로에서 찍은

신월여의지하도로 들어가는 길

 

4월 17일 다시 또 찾은 보통리 저수지

 

Posted by phdyang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