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대학교 미술관을 방문했다. 그 앞에서 만난 삼색이 고양이. 귀가 멀쩡한걸 보니 중성화 안된 암컷 고양이다.
서울대학교 미술관에서는 두개 전시가 있었다. 서한겸 개인전 : 영원한 소란, 그리고 '재난' 전시
재난이 발생하면, 수습해야지.
서울대학교 미술관을 예전부터 가보고 싶었는데 드디어 가봤다.
이건희 회장의 건축기금을 마련해주어서 건설한 서울대 미술관  SNUMOA
노출콘크리트 계단, 그리고 불투명 재질의 벽체. 그 자체가 벽이다.
서울대 동원생활관 건물에 사물함들을 구경 해 보았다.
한강대교 카페에 앉아서 구경하는 노들섬 

 

'사회인시절 > 2019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잠실 동경스시  (0) 2019.07.06
판교도서관 미스터신 돈까스  (0) 2019.07.06
샤로수길 퍼블리코타코  (0) 2019.07.06
시흥시, 조개전골  (0) 2019.07.06
판교역 카츠쇼쿠도우  (0) 2019.07.06
Posted by phdyang

댓글을 달아 주세요